혁신도시에 어린이집 248곳 편의시설 5988개소 공급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3/11 [13:59]

혁신도시에 어린이집 248곳 편의시설 5988개소 공급

김두용 기자 | 입력 : 2019/03/11 [13:59]
혁신도시별 정주여건 현황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국토교통부는 혁신도시 정주권 조성 현황과 핵심 정주시설 공급 현황을 내용으로 하는 “2018년도 말 기준 혁신도시 정주여건 통계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018년 말 혁신도시 주민등록인구는 19만2천명으로 2017년 말 대비 18,262명이 증가했다. 또한 혁신도시 주민등록인구의 평균 연령은 33.9세로 대한민국 평균 연령 42.1세에 비해 매우 젊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혁신도시는 9세 이하의 인구가 18.5%로 어린이에 대한 고려를 중심에 두고 정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이에 충북·제주 등 일부 지자체는 2021년부터 2022년에 걸쳐 준공 예정인 복합혁신센터를 미세먼지에 취약한 어린이와 그 가족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미세먼지 차단 및 제로에너지 기술을 적용해 설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혁신도시 가족동반 이주율은 전년 대비 3.9%p증가했다. 국토교통부에서는 이전공공기관 직원들의 가족동반 이주를 지원하고 있는데 ’17년 하반기부터 ‘18년 상반기의 경우 공공부문 배우자 이전 희망자 중 38%가 희망 지역으로 배치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오는 3월 중순 울산혁신도시로 이전 예정인 한국 에너지공단의 한 직원은 지난 1월 혁신도시 이전 설명회에서 “국토교통부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가족과 함께 이주할 수 있게 됐다.”며 만족을 표하기도 했다.

혁신도시 공공주택과 공공시설 공급은 계획대로 추진되고 있다. 2018년 말 현재 혁신도시에는 공동주택 7만4천호가 공급되어 전체 계획대비 83.1%의 물량에 대한 공급이 완료됐다.

또한 계획 대비 86%의 공공시설이 공급된 가운데 2018년도에는 2개의 공공시설이 추가 공급됐다. 특히 전주시의 경우 혁신도시 행정구역을 단일화하고 임시 주민센터를 개소해 혁신도시 주민들의 행정 서비스 접근성이 제고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혁신도시 내 병원, 음식점 등 편의시설은 총 5,988개소로서 2017년 말 5,415개소에 비해 다소 개선된 수치이다.

혁신도시 내 학교와 유치원·어린이집의 적기공급을 위한 노력도 진행 중이다. 2018년도에는 학교 2개소, 유치원 3개소가 개원하였으며, 혁신도시 내 어린이집은 248곳으로 계획 대비 94% 공급이 완료됐다.. 이에 따라 젊은 부부들의 보육 수요가 점차 충족될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혁신도시 시즌2의 본격 추진을 통해 주민들이 정주여건 개선을 더욱 체감할 수 있도록 혁신도시 지자체와 함께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원본 기사 보기:더뉴스코리아
  • 도배방지 이미지

혁신도시 시설 어린이집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