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여름철 풍수해 및 폭염 피해 선제적대응에 총력

백두산기자 | 기사입력 2019/05/17 [13:41]

경북도, 여름철 풍수해 및 폭염 피해 선제적대응에 총력

백두산기자 | 입력 : 2019/05/17 [13:41]

[다경뉴스=백두산기자] 경상북도는 여름철 자연재난 대책기간 5월 15일부터 10월 15일 동안 풍수해, 폭염으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총력 대응을 해 나간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민관군 합동 간담회(4.9일)에 이어 지난 14일 협업부서, 유관기관, 23개 시군이 참여하는 대책회의를 갖고 기관별 비상근무체계를 확립하고 협업체계를 강화했다.

 

도는 도 및 시군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2월 15일부터 5월 14일까지 인명피해우려 취약지역 180개소, 침수우려 취약도로 23개소, 둔치주차장 34개소, 재난 예경보시설 3,537개소, 재해예방사업장 156개소, 무더위쉼터 5,045개소에 대한 일제점검을 실시하고 미흡한 사항은 시설정비 및 보강 등의 조치를 완료했다.

 

아울러 인명피해우려 취약지역은 관리담당자를 복수 지정하여 수시 예찰활동 등 특별관리를 해 나가고 신속한 예경보발령을 상시 가동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했다.

 

특히, 올 여름은 폭염이 기승을 부릴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독거노인 등 폭염 취약계층 150천여 명을 대상으로 재난도우미 20,300여명을 확보운영하고 지난해보다 161개소가 늘어난 무더위 쉼터 5,045개소를 지정운영한다.


최웅 경북도 재난안전실장은 “여름철 풍수해, 폭염대비 재해 취약지역을 다시 한 번 꼼꼼히 챙겨보고 미흡한 부분은 지속적으로 정비보완하는 한편 자연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원본 기사 보기:다경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 풍수해 폭염 재난 대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