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불공정 하도급 신고센터 추석 연휴 전날(11일)까지 운영

건설기계신문 | 기사입력 2019/08/12 [23:35]

공정위 불공정 하도급 신고센터 추석 연휴 전날(11일)까지 운영

건설기계신문 | 입력 : 2019/08/12 [23:35]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 22일 ‘불공정 하도급 신고센터’를 추석 연휴 전날인 9월 11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추석 명절 즈음에는 자금 수요가 급격히 증가해 중소기업이 대금을 제때 받지 못하면 자금난에 시달릴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한 조치다.

 

불공정 하도급 신고센터는 수도권(5개), 대전·충청권(2개), 광주·전라권(1개), 부산·경남권(1개), 대구·경북권(1개) 등 전국 5개 권역에 10개소가 설치된다.

 

▲ 체불해결을 외치고 있는 건기인들.     ©건설기계신문

 

공정위 본부와 지방사무소는 물론 하도급분쟁조정협의회에도 신고센터를 설치해 중소업체가 쉽게 신고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신고센터에 접수된 사건은 통상적인 방식과 달리 대금 조기 지급에 중점을 두고 최대한 신속하게 처리할 계획이다.

 

법 위반행위 조사는 통상적인 사건처리 절차에 따라 추진하되, 추석 이전에 신속히 해결될 수 있도록 원사업자에게 자진 시정이나 당사자 간 합의를 적극적으로 유도할 예정이다.

 

공정위는 대한상공회의소 등 주요 경제 단체에 센터를 홍보해 달라고 요청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체불 불공정하도급센터 공정위 추석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