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여업제조·판매정비·매매정책·법규건설산업오피니언사설·해설문화·사회건기매물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8.11.21 [21:04]
자유게시판   건기사고팔고   건기임대   문의하기   구인구직   전체기사보기
정비
"이젠 괜찮은 정비업, 기술발전에 새희망"
메인사진
시월 20일 이른 아침 구미역. 토요일인데도 예상밖에 인파로 붐빈다. 구미대로 가는 버스를 타려는 이들. 둘 ... / 유영훈 기자
인력양성·소형재편 및 남북교류 희망쌓기
메인사진
건기업계 재도약 발걸음과 모색이 분주하다. 건기는 남는데 조종사가 모자라고, 제조산업은 뜨는데 기술·경 ... / 건설기계신문
자의적행정 피해 커, 정책추진력 사라지고
메인사진
중고건기 수출 일선을 둘러봤다. 중앙정부와 자치단체간 법해석이 달라 행정 혼선이 여러군데서 생기고 있다 ... / 유영훈
“소통하고 AS늘리며, 권리구제 확대해야”
메인사진
굴삭기·덤프 등 건기결함 논란이 거세지고 있다. 친환경 배출가스 관련 시비부터 조향·제동·변속 장치 및 ... / 건설기계신문
광고
제조
두산인프라코어, 올 영업이익 최대 달성
메인사진
두산인프라코어가 올해(9월 누계) 지난해 연간 영업이익을 넘어서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두산인프라코 ... / 건설기계신문
현대차, 美드론업체 톱 플라이트에 전략 투자
메인사진
현대자동차가 미국 드론 분야 최고 기술력을 자랑하는 ‘톱 플라이트 테크놀러지스(Top Flight Technologie ... / 건설기계신문
자율주행
국토부, 자율주행차 규제혁파 로드맵 발표
정부가 자율주행차 상용화에 대비해 ‘운전자’의 개념부터 사람에서 시스템으로 확대하는 등 미래에 예상되 ... / 건설기계신문
통행료
영업용 건기 통행료 심야할인 1년 연장
정부가 올해 말 종료 예정이던 영업용 건기와 화물차의 고속도로 통행료 심야할인을 1년간 추가 연장한다. ... / 건설기계신문
“대형지게차 휠 국산화, 세계 5번째 생산”
“그간 위탁주문생산(OEM)을 해왔습니다. 지게차에 필요한 휠과 타이어를 조립해 납품해온 거죠. 그러다 휠을 직접 생산하고 싶은 꿈을 갔게 됐습니다 ...
“저단가·지역다툼, 대형 한목소리 절실해요”
“대형굴삭기 대여업자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일감 감소와 그에 따른 사업자간 출혈경쟁으로 수익이 크게 떨어졌습니다. 수십년째 임대료 ...
"세계최고 품질 시험인증, 만전 기할게요”
윤종구(건설기계부품연구원장)   안녕하십니까. 건설기계부품연구원장 윤종구입니다. 사상유례 없는 혼란과 불확실성 속에 2017년 ...
“건기업계 사업환경 개선, 참여·화합으로”
...
“새 시작을 알리는 신문될게요”
...
"붉은 닭 정유년, 모두 희망찬 한해 만드시길”
전국에 계신 건기업계 종사자와 건설기계신문 독자여러분, 안녕하십니까.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조정식입니다. 2017년도 정유년의 새해가 힘차게 밝았습 ...
"'을'건기업계 굳게단결 '갑'한번 해볼까요"
“공사현장에서 건기사업자는 늘 ‘을’이죠. 그런데 건기 임대차계약서를 보면 ‘갑’으로 돼 있습니다. 모순이죠. 하지만, 기왕 법적지위가 ‘갑’이 ...
"법인획득·협동조합활성화 힘 실어야죠"
강원건기연이 협동조합 활성화를 핵심사업으로 추진할 것으로 보인다. 법인자격도 확보하면서 각종 경제사업을 벌일 수 있기에 그렇다. 건기사업자보호 ...
"전회원간부화, 빵빵한 광역연 건설해요"
동호회 등 각종 작은 모임을 활성화하고, 거기서 리더십을 키운 능력 있는 간부를 양산해 ‘빵빵한 인천건기연’을 만들겠다는 이가 있다. 바로 박창근 ...
"조직력 키워 업계 활로 모색해봐야죠”
“37년여 몸 담아온 건기업계가 죽어가고 있습니다. 일감이 떨어져 사업을 그만두는 이가 속출하고 있고, 사업 수익이 떨어져 인건비도 건지기 힘든 상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39 
뉴스
주간베스트 TOP10
실시간 댓글
정부는 이소수에의견에 귀?여주십시요 얼
이건 너무 단순한 비교로 오류가 있다.
도로개선할생각은안하고차량많은데속도줄
전광욱 회장님 안녕하세요 ? 혹시 군대생
모래알 같은 지게차
사랑해요
덤프트럭 유가보조
볼보굴삭 기
지들이만든장비 a/s기사가 못고친다는데..
장비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구독신청건설기계 개별대여업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대표 전화 02-2209-3800 팩스 02-2208-3811 등록번호 서울다07492 창간 2007년 1월 1일
Copyright(c) 2007 건설기계신문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