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여업제조·판매정비·매매정책·법규건설산업오피니언사설·해설문화·사회건기매물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8.10.22 [22:04]
자유게시판   건기사고팔고   건기임대   문의하기   구인구직   전체기사보기
문화·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전골(설악) 무돌길(무등) 등 설연휴 가족과 걷기좋은 국립공원 길 5곳
 
이학면 기자   기사입력  2018/02/15 [01:51]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관리공단(이사장 권경업)은 설 연휴를 맞이해 가족과 함께 막바지 겨울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국립공원 걷기 좋은 길 5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국립공원 걷기 좋은 길5설악산주전골 오대산 전나무숲길 경주 삼릉숲길 내장산 아기단풍별길 무등산 무돌길이다.


이들 걷기 좋은 길 5곳은 남녀노소누구나 걷기에 무리가없는 저지대 탐방로로 구성됐다.


설악산 주전골은 오색 약수를 지나 선녀탕~용소폭포로 이어지는 구간으로기암괴석의 바위 위에 하얀 눈이 어우러져웅장함을 더한다.산행 후 근처 오색 탄산 온천에서 겨우 내 쌓였던피로도 풀 수 있다.


오대산 전나무숲길은 평창 동계올림픽과 연계된 겨울여행지로도 각광받는 곳이다. 맑고 시린 오대천 사이로 도열해 있는 아름드리 전나무가 천년 고찰 월정사를 지키는 장엄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경주 삼릉숲길은 소나무의 청량한 기운과 솔향기에 흠뻑 취할 수 있다. 용장사지 삼층석탑 등 경주 남산의 역사문화재와 최부자집 교촌마을과 연계한 전통문화 탐방도 즐길 수 있다.


고즈넉한 겨울 분위기와 멋진 설경을 함께 즐기고 싶다면 내장산 아기단풍별길을 추천한다


백양사를 품은 내장산은 가을철 아름다운 애기단풍으로 잘 알려진명소로 겨울에는 백암산과 쌍계루가 어우러진 멋진 설경이 매력적인곳이다. 장성 곶감 등 인근의 특산물도 맛볼 수 있다.


무등산 무돌길은 무등산 자락의 마을과 마을을 잇는 아름다운 길이다. 풍암제에서 충장사, 등촌마을 돌담길까지 이어진 길이 가장볼만하며 겨울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다.


김영래 국립공원관리공단 탐방복지처장은 겨울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자신의 체력에 맞는 적절한 탐방로를 선정해야 한다라며, 설 연휴를맞아 국립공원 걷기 좋은 길에서 가족들과 소중한 추억을 만들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겨울철 국립공원 걷기 좋은 길 5선 현황

 

구분

탐방코스정보

슬로탐방 연계 콘텐츠

비고

설악산

용소폭포 ~ 오색약수, 3.2km/1시간

오색약수, 오색온천

 

오대산

월정사 일주문 ~ 천왕문, 1km/30

하늘목장 백두대간 탐방

 

경주

삼릉탐방지원센터 ~ 용장마을, 4km/3시간

경주 역사문화 탐방

 

내장산

백양주차장 ~ 백양사 ~ 천진암, 3.1km/2시간

장성 곶감 등 슬로푸드

 

무등산

등촌마을 ~ 청풍탐방지원센터 ~ 충장사, 3km/1시간

평촌 명품마을

 

 

 
                                           내장산국립공원 백양사 쌍계루
 
                                            오대산국립공원 전나무숲길
 
                                        설악산국립공원 주전골 용소폭포
 
                                경주 삼릉숲길 역사문화탐방 : 용장사지 3층석탑
 
                                              무등산 무돌길 풍암정 계곡

원본 기사 보기:safekoreanews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15 [01:51]  최종편집: ⓒ kungiin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국립공원 길 5곳 선정 설연휴 걷고싶은] 주전골(설악) 무돌길(무등) 등 설연휴 가족과 걷기좋은 국립공원 길 5곳 이학면 기자 2018/02/15/
뉴스
주간베스트 TOP10
실시간 댓글
도로개선할생각은안하고차량많은데속도줄
전광욱 회장님 안녕하세요 ? 혹시 군대생
모래알 같은 지게차
사랑해요
덤프트럭 유가보조
볼보굴삭 기
지들이만든장비 a/s기사가 못고친다는데..
장비
방구야
방구야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구독신청건설기계 개별대여업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대표 전화 02-2209-3800 팩스 02-2208-3811 등록번호 서울다07492 창간 2007년 1월 1일
Copyright(c) 2007 건설기계신문 All rights reserved. [관리자]